생각 정리의 힘

생각을 정리하는데 있어서 효과적인 수단이 무엇일까? 그것은 글쓰기라고 생각한다. 글로 내 생각을 쓰는 것이 그리 쉽지는 않다. 구체적인 문장으로 완성시키기 위해서는 생각이 어느 정도 정리되어야 하기 때문이다.

그래서 글쓰기에는 힘이 있다. 뭐를 하더라도 글쓰기는 기본으로 되어야 한다. 생각 정리의 힘은 글쓰기에서 나오는 것이다.

글을 잘 쓰나?

사실 난 잘 모르겠다. 내가 글을 잘 쓰는 것인지. 나는 그저 내가 써 놓았던 과거의 글을 읽는 것을 좋아한다. 가끔은 이런 생각도 든다. 내가 어떻게 이런 멋진 말을 썼지? 그런 생각을 하면서 읽어보는 것이다. 그런 과정에서 내 문장의 문제점도 알게 되고, 내 논리 전개의 문제점도 알게 되는 것 같다.

나보고 글을 잘 쓴다고 하는 사람이 더러 있다. 글쎄 너무 고마운 칭찬이지만, 세상에는 나보다 뛰어난 사람이 더 많다는 것을 알기 때문에 자만하고 싶지는 않다. 하지만, 살짝 자부심과 자신감이 드는 것은 사실이다.

그 원동력은 앞서 언급한 것처럼 나는 내 글을 자주 다시 읽는다. 그러면서 수정을 하기도 하고 문장을 추가하기도 하는 과정을 많이 겪는다. 그렇게 완성된 글은 진짜 뭔가 있는 글처럼 느껴지게 되어 있다.

생각의 정리

이렇게 글을 쓰는 것은 정말 생각을 정리하는데 큰 도움이 된다. 지금도 아무 말이나 하고 있는 것 같지만 이런 글을 쓰는 과정에 내 머리 속에서는 알 수 없는 뉴런의 움직임이 내가 깨닫지 못했던 것을 갑자기 깨닫게 해주는데 도움이 되도록 움직이고 있다고 믿는다.

글을 쓰면서 생각이 정리되고, 생각의 정리를 하기 위해 글을 쓰는 것이다. 그래서 글은 자주 쓸수록 좋다. 어떤 글이든 그냥 생각나는대로 쭉 적어보는 것이 좋다. 꼭 남에게 보여주지 않아도 된다. 일단 글은 쓰자. 그래야 생각이 정리된다.

요즘의 몰두

그래서 요즘 하는 것이 이런 아무말 대잔치 글을 남발하는 것이다. 목적이 따로 있기는 하다. 그 목적이 달성될지 여부는 아직 모르지만, 분명한 것은 결실을 맺기에는 충분히 열심히 노력하고 있는 중이라는 건 확실하다는 사실이다.

이런 사이트를 만드는 것도, 나의 생각을 다양한 방면에 걸쳐서 정리해 보고자 함이 크다. 글을 쓰다 보면 글을 써보고 싶은 영역도 늘어나게 된다. 내 지식을 여기에서 저기로 뻗어나가보는 것이다. 그렇게 뻗어나간 내 지식이 진짜 내 지식인지 확인해 보려면 글을 써 보면 된다.

요즘은 바로 그런 부분에 열심히 노력을 하고 있다. 새로운 지식을 배우고, 그것을 내것으로 만들어보기 위한 아주 소소한 과정. 그 과정의 열매는 분명히 찾아올 것이라 믿는다.

생각 정리의 힘
Scroll to top